필리핀....
한진중공업...
그리고 수빅조선소...
수빅조선소 까지 이동하는건 상당히 긴 여정이었다.
인천공항에서 마닐라 공항까지 항공편으로 이동하고 마닐라에서 다시 수빅만까지 4시간여를 달려 숙소에 도착할 수 있었다.
그렇게 수빅만 숙소에서도 수빅조선소까지는 한시간여 차량 및 배편으로 이동해야 수빅조선소에 도착할 수 있었다.

수빅조선소...
바로 필리핀에 있는 한진중공업 소속의 조선소 이다.
사실 작년에 영도조선소등 문제로 한국에서는 상당히 시끄러웠었고 개인적으로 관심이 많았었다.
전공이 전공인지라 영도조선소와 수빅조선소 모두 관심 대상이었다.
특히 특수선을 주로 제작하는 영도조선소의 경우 더욱 그러했다.
그런탓에 작년 영도조선소의 사태를 보고 마음이 아팠다.
특히 노동자의 입장과 수빅조선소로 이전해야만 하는 사측의 입장까지 이해할 수 있었기 떄문이다.
사실, 조선소의 이전이라기 보다는 영도조선소에서는 특수선, 수빅조선소에서 상용선박을 건조하는것으로 진행되고 있다.

수빅조선소 방문 및 현지 한국인 근로자들을 만나보았을 때, 상당히 많은 이야기를 들을 수 있었다.
우려했던 것보다 조선소 상태는 좋았다.
물론 현지인들과 작업 및 날씨 등 악조건이 많지만 장점도 많았으며 시간이 지날수록 그 장점이 극대화 되는 모습들을 볼 수 있었다.
그리고 현지 한국 근로자들은 매년 배로 발전하는 수빅조선소를 보며 희망을 갖기도 한다.

5일간의 필리핀 방문, 그리고 이틀간의 수빅조선소 일정...
업무차원의 방문이었기에 자세한 업무내용은 말할 수 없다.
하지만 앞에서 말한것 처럼 내가 현지에서 느낀 부분들, 특히 필리핀 사람들에 관한 내용을 쓰고자 한다.


Canon | Canon EOS 7D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5000sec | F/2.8 | 0.00 EV | 18.0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12:02:15 09:28:45


Canon | Canon EOS 7D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6400sec | F/2.8 | 0.00 EV | 35.0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12:02:15 09:26:59


Canon | Canon EOS 7D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5000sec | F/2.8 | 0.00 EV | 50.0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12:02:15 09:28:34


1. 한진중공업, 수빅조선소가 필요해

사실, 한진중공업은 몇년전만 하더라도 한국에서는 굴지의 조선소 였다.
물론 지금도 대형조선소로 분류가 되지만 지금은 현대중공업, DSME, 삼성중공업 및 STX등에 밀리고 있으며 영도조선소의 협소함으로 더이상 대형 선박을 건조하는데 어려움이 많았다.
2004년경, 한진중공업은 영도조선소에서 도크의 크기를 벗어나는 8,100TEU급의 컨테이너선을 짓는데 댐공법을 사용했다.
당시, 획기적인 공법이었고 8,000TEU 이상의 대형컨테이너를 지을 수 있다는 점은 상상초월이었다.
그러나 요즘처럼 1만TEU, 1만5천TEU등이 심심찮게 나오는 상황에서 큰 특징이 될 수 없었으며 대형선박을 건조하는데 영도조선소의 경우 대용량의 겐트리크레인 대신 소용량의 집크레인만 사용하기에 블록의 탑재에 톤수의 재한을 많이 받을 수 밖에 없다.
이는 바로 조선소의 생산성과 직결되는 문제로 영도조선소의 치명적인 약점이기도 했다.
그리고 부산 시내와 가까운곳에 위치하고 있어 추가적인 부지 확보 및 확장은 어려운 상황이다.


이런 상황에서 수빅조선소는 한진중공업이 처한 문제를 해결하는데 최적지라는 결론에 도달하게 된다.
물론 수빅조선소의 시작또한 우여곡절끝에 이루어 졌으니....
먼저, 수빅조선소를 통한 장점은 다음과 같이 간추릴 수 있다.



          넓은 부지 및 도크 확보
          인건비 절약
          고용량의 겐트리크레인을 통한 생산성 향상



그럼 장점들을 하나씩 살펴보자..


  1) 넓은 부지 및 도크 확보 
우선 넓은 부지 확보는, 확장이 불가능한 영도조선소 대신 필리핀 수빅만의 자유무역지대의 넓은 땅을 확보할 수 있다.
그것도 싼 가격으로..
넓은 부지를 확보할 수 있다는 점은 넓은 도크를 확보할 수 있고 많은 블록들을 적치할 수 있으며 절단, 판금, 도장 등 여러 공장부지를 확보함과 동시에 가장 생산성이 높은 효율적인 배치가 가능하다는 장점이다.
사실 현대에 와서 조선소는 배를 많이 짓는 단순한 역활을 떠나 한척의 배를 짓더라도 최적화된 계산과 설계를 통해 공기를 줄이고 이와 함께 인건비 및 원자재 사용을 줄이는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어쩌면, 이 부분이 한국의 대형 조선소들이 갖는 최대의 강점이기도 하다.
당장 한진중공업 홈페이지에서 사이버 야드투어를 해보라...
영도조선소와 수빅조선소의 차이를 명확히 볼 수 있을 것이다.


  2) 인건비 절약 
그리고 인건비의 경우, 필리핀 현지인의 조선소 한달 월급은 대략 1만패소(대략 27만원)정도 이다.
이정도 금액이라면, 한국에서 현지 근로자가 보통 한달에 200~300만원의 월급을 받는것에 비한다면 대략 10분의 1정도 싸다고 볼 수 있다.
게다가 높은 연봉을 받는 숙련된 기능공과 비교한다면 비교 자체가 힘들 정도다.

다만, 이에 대한 약점도 있다.
인건비가 싼 대신 이들의 작업 능숙도는 현저히 떨어진다는 점이다.
이런 부분은 현지인의 특징에서도 크게 나타난다.
현지에서 일하는 한국 근로자에 따르면 현지인들은 워낙 낙천적인 성격을 가지며 놀기 좋아하고 착하고 순수하다고 말한다.
원래 열대기후의 사람들은 기후의 영향으로 낙천적인 경우가 많다.

그래도 안심인 부분은 초기 미흡했던 생산성 부분에서 현재는 생산성이 매년 배로 증가하고 있다는 점이다.
참고로, 현지 근로자들은 한국인 관리자 및 필리핀 현지인만 있는것은 아니다.
그 외에 용병과 비슷하게 저렴한 외국인 순련공들도 많이 있다.

사실 이 부분은 영도조선소의 불만과도 직결되는 부분이기도 하다.
무조건 싼 인건비를 찾아 한국의 숙련된 기술자들을 해고한다는 것은 결코 유쾌한 일이 될 수 없다.



  3) 고용량의 겐트리크레인을 통한 생산성 향상 
그리고 수빅조선소에서는 대형 도크와 겐트리크래인을 통한 생산성 향상을 꾀하고 있다.
겐트리크레인이 없던 영도조선소와 비교해 보아도 한번에 도크에 탑재할 수 있는 블록의 용량이 커짐으로써 선박건조의 공기를 줄일 수 있고 이와 함께 도크의 회전율도 높일 수 있어 영도조선소 보다 높은 생산성 향상을 기대해 볼 수 있다.



사실 한진중공업으로서는 영도조선소만으로는 대형조선소로 커 나가기에 많이 부족한 부분이 있다.
이런 부분은 한진중공업 이외의 다른 중공업들도 똑같이 직면하는 문제이고 한진중공업 뿐만 아니라 망갈라이 조선소와 중국의 블록공장을 가지고 있는 DSME와 중국 및 유럽의 유수의 조선소를 가지고 있는 STX등 외국으로 진출하는 한국의 대형 조선소들을 쉽게 볼 수 있다.
이들이 외국으로 눈을 돌리는 이유는 바로 위에서 설명했던 내용들이 주된 원인이다. 
특히나 자유무역지대로 지정되는 곳의 경우 각종 세금 감면 혜택등을 받을 수 있으며 싼 땅값으로 넓은 부지확보에 유리한 입장에 이다.
특히 조선업과 같은 대규모 인력이 필요한 2차산업의 경우 더욱 그러하다.


Canon | Canon EOS 7D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5000sec | F/2.8 | 0.00 EV | 18.0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12:02:15 09:48:33


Canon | Canon EOS 7D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8000sec | F/2.8 | 0.00 EV | 18.0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12:02:15 09:50:59


Canon | Canon EOS 7D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1600sec | F/2.8 | 0.00 EV | 50.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2:02:15 11:25:26

Canon | Canon EOS 7D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8000sec | F/2.8 | 0.00 EV | 18.0mm | ISO-500 | Off Compulsory | 2012:02:15 13:35:20

Canon | Canon EOS 7D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2500sec | F/2.8 | 0.00 EV | 18.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2:02:15 16:15:12

Canon | Canon EOS 7D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1250sec | F/2.8 | -0.33 EV | 18.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2:02:15 16:33:15

Canon | Canon EOS 7D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2000sec | F/2.8 | -0.33 EV | 18.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2:02:15 16:34:02

Canon | Canon EOS 7D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2500sec | F/2.8 | -0.33 EV | 18.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2:02:15 16:34:07

Canon | Canon EOS 7D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3200sec | F/2.8 | -0.33 EV | 18.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2:02:15 16:57:56

Canon | Canon EOS 7D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1250sec | F/2.8 | -0.33 EV | 18.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2:02:15 17:02:10

Canon | Canon EOS 7D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800sec | F/2.8 | 0.00 EV | 18.0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12:02:16 18:19:16

Canon | Canon EOS 7D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500sec | F/2.8 | 0.00 EV | 50.0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12:02:16 18:20:22

Canon | Canon EOS 7D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1000sec | F/2.8 | 0.00 EV | 50.0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12:02:16 18:24:40


저작자 표시
신고
 «이전 1 ··· 236 237 238 239 240 241 242 243 244 ··· 434  다음»